뉴스_보도자료

재판에 앞서 피켓 시위 벌이는 JMS 신도들

1.jpg


기독교복음선교회(통칭 JMS) 총재 정명석 씨의 여신도 성폭행 혐의 사건 재판이 다섯 달 만에 열리는 21일 오전 대전 서구 둔산동 대전지법 인근에서 JMS 신도들이 피켓 시위를 열고 있다.



기사원문 : [연합뉴스] https://www.yna.co.kr/view/PYH20231121039000063?input=1196m

조회수
1,426
좋아요
1
댓글
0
날짜
21/11/2023