나만이 걸어온 길

정명석 목사가 말하는 그의 인생 이야기

전도, 보람과 그 쓰라린 고통

찌는 듯한 한 여름도 고개를 숙이고 빗방울도 제법 차가워졌다. 누가 재촉하지 않아도 가을비는 온종일 쏟아졌다. ‘이 가을비만 개면 날씨는 추워도 논밭에 나가겠는데 비가 개지를 않네.’ 그날도 정명석 목사는 마음 ...

5,2522422

보기

1

1 / 1